글번호 : 180457848

작성일 : 23.12.27 | 조회수 : 292

제목 : AI發 부실 논문 급증… 올해 1만건 취소, 작년 2배 글쓴이 : 기획총
첨부파일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 작성자윤리정책팀
  •  
  • 작성일2023-12-26
  •  
  • 기사제목

    AI發 부실 논문 급증… 올해 1만건 취소, 작년 2배

  • 언론사

    동아일보

  • 기자성명

    전남혁, 지민구

  • 분야,키워드

    연구윤리, AI윤리

네이처誌 “전세계 ‘논문공장’ 기승”생성형 인공지능(AI) 기술 확산 등의 부작용으로 올해 허위 조작(가짜) 또는 부실 논문이 급증했다. 특히 논문 대필 서비스업체, 일명 ‘논문 공장’이 기승을 부리면서 전 세계 과학계가 ‘학술 사기’에 휘말렸다는 우려도 나온다. 20일 국제 학술지 네이처에 따르면 전 세계 논문 취소(Retraction) 수는 8일 기준으로 1만 건을 넘어섰다. 네이처는 국제 논문 감시 웹사이트 ‘리트랙션 워치’ 등의 데이터를 분석해 이 같은 수치를 12일(현지 시간) 공개했다. 지난해 5380건의 두 배, 2014년 1073건의 10배에 달한다.

올해 취소된 논문 중 8000건 이상은 200여 개 학술지를 발간하는 인도 출판사 ‘힌다위’에서 발생한 사례다. 힌다위가 자체 조사를 진행하면서 생성형 AI를 활용한 사실 등이 적발된 것이다. 네이처는 “최대 수십만 개의 논문이 ‘논문 공장’에서 생산됐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출처(링크)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20/0003538248?sid=101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