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번호 : 61022236

작성일 : 15.09.04 | 조회수 : 282

제목 : (이상훈 교수님) '한반도 통일 필요' 韓72.6% 日 45.8%(서울신문, 2015.08.20) 글쓴이 : 일본학과
첨부파일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

[새로운 50년을 열자] “한반도 통일 필요” 韓 72.6%·日 45.8%
한국인 41% “경제 비슷할 때 해야”…연령 높을수록 통일 필요성 공감

남북 통일에 대해 한국인은 10명 중 7명이 ‘필요하다’고 보지만 일본인은 10명 중 4명 정도가 그렇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SSI_20150820004929_V.jpg 


한국인 응답에서는 ‘남북 간 경제적 조건이 비슷할 때 통일돼야 한다’는 의견이 41.2%로 ‘남북이 조건 없이 통일돼야 한다’는 응답(31.4%)보다 우세했다. 전체적으로 72.6%가 통일을 지지했으며 통일이 필요 없다는 응답은 14.0%에 그쳤다.

일본인 응답에서도 남북 통일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절반에 가까운 45.8%로, 통일이 필요하지 않다는 응답률(34.9%)보다 10.9% 포인트 더 많았다.

한국과 일본 두 나라 국민 중에서는 연령대가 높을수록 한반도 통일의 필요성에 더 공감하는 태도를 나타냈다.

한국인 응답자들을 연령별로 보면 20대(63.0%), 30대(66.1%)보다 50대(80.4%), 60대 이상(78.9%)에서 통일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두드러졌다. 일본인의 경우 남북 통일에 공감하는 응답률은 20대가 40.7%, 30대가 41.8%에 머물렀지만 40대는 50.2%, 50대는 46.5%, 60대는 50.8%로 나타났다.

일본 국민이 남북 통일에 대해 한국인과 비슷한 인식을 갖고 있는 이유는 한반도 안정과 전쟁에 대한 부정적인 생각이 크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이상훈 한국외국어대 융합일본지역학부 교수는 “가까운 한반도에서 전쟁이 다시 일어나서는 안 된다는 일본인들의 생각이 반영된 결과”라고 분석했다.

이 교수는 “북한이 체제가 불안정하고 핵무기 개발을 통해 동아시아 평화를 위협하는 상황에서 일본인들로서는 한반도 통일을 통해 향후 안정적인 역내 질서가 구축되기를 희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전쟁에 대한 부정적 인식이 큰 일본 국민들이 아베 신조 정권이 추진하고 있는 안보 법제 제·개정에 대해 반대 의견을 더 많이 나타내는 것도 같은 맥락으로 이해할 수 있다”고 말했다.

  •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