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번호 : 124954343 글쓴이 : 저자 추종연
신의 선물 사람의 땅
19.08.07
739
 
2.1신의선물.png
 

신의 선물 사람의 땅, 중남미/저자 추종연

 

<본문중에서>

중남미에서는 스킨십 인사가 보편화되어 있다. 서로 만나면 정감 있게 포옹을 하고 볼 키스(beso)를 나눈다. 인간의 냄새가 듬뿍 묻어난다. 비록 외국인일지라도 이웃과 인사를 나누며 사는 재미가 쏠쏠하다. 아는 사람이면 그냥 지나가는 법이 없다. 남녀를 불문하고 보통 수다쟁이들이 아니다. 콜롬비아에서는 보통 볼 키스를 한번 한다. 아주 친한 사이거나 연인 등 특별한 사이면 두 번 한다. 아르헨티나에서는 보통 한번 또는 두 번하며 친한 경우에는 세 번까지도 한다. 남자끼리는 서로 포옹을 하면서 등을 두드린다. 남자끼리도 볼 키스를 한다. 중남미 여성들은 남성들이 볼 키스를 해오는 것을 거부하지 않으며, 오히려 남성이 그렇게 하지 않는 것을 매우 이상하게 여긴다. 남성이 여성에 대해 볼 키스를 요청하는 것은 그 여성에 대한 존중의 표시가 담겨있다. 중남미에서 그렇게 볼 키스와 포옹을 한다고 해도 서로가 신뢰감을 갖는 관계라고 말할 수는 없지만, 그러한 행동을 하지 못하거나 하지 않는다면 적어도 그들과 신뢰관계를 구축하기가 어렵다. 중남미에서 스킨십 인사는 밥을 먹거나 숨 쉬는 것 과 같은 자연스러운 행위다. 가까운 사이에서 주고받는 편지나 메시지의 끝말도 운 베소(Un beso)(한 번의 볼 키스)나 도스 베소스(Dos besos)(두 번의 볼 키스)를 흔히 쓰며, 연인같이 정말 가까운 사이라면 밀 베소스(Mil besos)(천 번의볼 키스)도 쓴다.
그렇게 정감 넘치는 사회이지만 쉽게 넘지 못하는 벽도 존재한다. 중남미에서는 어느 국가에서든지 백인이 사회 전반을 지배한다. 이들이 정치, 행정, 경제 및 사법권을 장악하고 있다. 더 정확히 말하면 소수의 백인 패밀리가 부와 권력을 장악하고 있으며 그들의 권력과 부는 세습된다. 이들은 자기들만의 배타적인 개인클럽을 만들어 자기들끼리 어울리고 정보를 교환하며 비즈니스를 하고 결혼을 한다.

 
목록 버튼
과거는 살아있다 대표 이미지
과거는 살아있다
중남미연구소
2022-08-09
메소아메리카 전통의 꼬스모비시온 '신과 인간' 대표 이미지
메소아메리카 전통의 꼬스모비시온 '신과 인간'
중남미연구소
2022-06-30
메소아메리카 전통의 꼬스모비시온 '우주와 신성' 대표 이미지
메소아메리카 전통의 꼬스모비시온 '우주와 신성'
중남미연구소
2022-06-30
브라질과 멕시코 환경시장 진출방안 연구 대표 이미지
브라질과 멕시코 환경시장 진출방안 연구
저자 정경원 외 3명
2020-03-12
라틴아메리카에서의 환경정의 : 쟁점, 약속, 실행 대표 이미지
라틴아메리카에서의 환경정의 : 쟁점, 약속, 실행
저자 정경원 외 3명
2019-09-16
라틴아메리카 환경과 에너지  대표 이미지
라틴아메리카 환경과 에너지
저자 정경원 외
2019-09-16
라틴아메리카 환경이슈와 국제협력 대표 이미지
라틴아메리카 환경이슈와 국제협력
저자 정경원 외
2019-09-16
21세기 라틴아메리카 기후변화에 대한 새로운 도전 대표 이미지
21세기 라틴아메리카 기후변화에 대한 새로운 도전
저자 정경원외
2019-09-16
한-쿠바 기후환경협력 대표 이미지
한-쿠바 기후환경협력
저자 정경원외
2019-09-16
4차 산업혁명시대 한-중남미 기후환경협력 대표 이미지
4차 산업혁명시대 한-중남미 기후환경협력
저자 정경원외
2019-09-16
한-라틴아메리카 기후협력 대표 이미지
한-라틴아메리카 기후협력
저자 정경원외 7명
2019-09-16
신의 선물 사람의 땅 대표 이미지
신의 선물 사람의 땅
저자 추종연
2019-08-07
처음 이전 [1] 다음 마지막